콘수Khonsu는 고대 이집트의 달의 신으로 이집트 신화 초기부터 알려졌다. 기원전 2500년 무렵부터 알려졌으나 기원전 16세기 중반 신왕국 시대 동안에 가장 널리 알려졌다. 그의 콘수라는 이름은 ‘여행자’, ‘방랑자’라는 뜻으로 밤하늘을 가로질러 여행하면서 대지에 달을 비춘다. ‘콘수Chonsu’, ‘켄수Khensu’, ‘콘스Khons’, ‘콘스Chons’, ‘콘슈Khonshu’라고도 쓴다. 콘수는 또 시간의 신으로도 숭배되기도 했다.


달의 콘수는 또한 야간 여행자들을 지켜주기 때문에 ‘포옹하는 존재’, ‘길잡이’, ‘수호자’라는 별칭이 있었다. 콘수는 야생동물을 보호하고 남성의 생식력을 강화시켜 주며 치유를 돕는 신으로도 알려졌다. 고대 이집트인들은 초승달이 빛나고 소가 살이 찌며, 여자들이 임신을 하고 모든 사람들이 신선한 공기를 마실 수 있는 것도 다 달의 신 콘수 때문이라고 믿었다.

콘수는 왕실을 상징하는 사이드록을 들고 사각 더벅머리 가발을 쓰고 있는 젊은 청년 미이라의 모습을 하고 있다. 또 머리는 보름달 모양의 원반으로 장식되어 있다. 또 한 손에는 갈고리나 도리깨를 모양의 지팡이를 들고 있다. 때때로 콘수는 보름달 원반을 머리에 이고 있는, 매의 머리를 가진 남성으로 그려지기도 한다.

달의 신 콘수Khonsu. 출처>구글 검색


원래 콘수는 왕의 태반을 상징했다. 왕의 기원은 신성했기 때문에 왕의 출생에 관련된 모든 것들도 신성하게 여겨졌다. 또 왕을 태반과 동일한 존재로 생각했기 때문에 태반은 달과 동일한 것으로 생각했다. 미이라로 만들어진 태반은 국가적 행사가 있을 때 왕권을 상징하는 표상의 일부로써 왕실 깃발 위에 놓였다고 한다.

초기 피라미드 문서에 따르면 콘수는 피에 굶주린 신으로 죽은 왕이 지하세계에서 생전의 적들을 죽이도록 도와주었다. 그는 폭력적이고 위험한 신으로 보이지만 그의 시간 동안 완벽한 변신을 이루기도 했다. 콘수는 토트, 라, 슈, 미, 호루스, 오시리스 등 많은 신들과도 연관되어 있다. 그는 또 특징에 따라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는데 ‘콘수 마-케레드’는 어린아이 콘수를, ‘콘수 파-이르-세케르’는 제공자 콘수를, ‘콘수 헤셉-아하우’는 수명 결정자로써의 콘수를 의미한다.

테베에서는 콘수를 시간의 계산자로 토트 및 하늘의 신 또는 대기의 신인 슈와 동일시했으며 콘수는 또 진리의 지배자, 운명을 만드는 신으로 불리기도 했다. 콘수는 신탁의 수여자이기도 했다. 또 악령을 능가하는 권위를 가지고 있는 주문을 깨는 신으로 숭배되기도 했다. 콘수는 또 다산과 성장의 원천이었으며 생명을 주는 신이었다.

신화에 따르면 콘수는 아문과 무트의 아들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악어신 소베크와 미의 여신 하토르의 아들로 간주되기도 했으며, 에드푸의 오시리스 아들로 여겨지기도 했다. 콘수는 이집트 전역에서 숭배되었고 멤피스, 에드푸, 히비스 등에 신전이 세워지기도 했지만 그의 주요 숭배 중심지는 테베였다. 개코원숭이는 콘수에게 바쳐진 신성한 동물이었다.

Posted by 사용자 여강여호 트랙백 0 : 댓글 1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9.09.25 06:36 신고

    달의 신 콘수에 대해 알고 갑니다.
    ㅎㅎ
    즐거운 하루 되세요

  2.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9.09.25 07:07 신고

    태양의 신은 많이 들었는데
    달의 신은 생소하군요.

    이제 완연한 가을입니다.
    수요일을 편안하게 보내세요.

  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dreamlover2425.tistory.com BlogIcon 드림 사랑 2019.09.25 07:27 신고

    덕분에 오늘도 공부하고 갑니다.
    덕분에 잘알아가요

  4.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9.09.25 07:34 신고

    콘수가 달의 신이군요.
    이미지는 본 것도 같은데,
    달의 신 콘수에 대해서는 처음
    알고 가네요..^^

  5.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9.09.25 07:53 신고

    눈에 익숙한 그림입니다
    달의 신 콘수로군요^^

  6.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kangdante.tistory.com BlogIcon kangdante 2019.09.25 08:31 신고

    미이라로 만들어진 왕의 태반이 콘수군요
    신화이야기는 언제나 흥미롭고 재미있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멋진 하루되세요.. ^.^

  7.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fumikawa.tistory.com BlogIcon 후미카와 2019.09.25 09:43 신고

    갠적으로 달의신에게 애정이 가네요.

  8.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www.neoearly.net BlogIcon 라디오키즈 2019.09.25 09:50 신고

    이미지는 본 적이 있는데 이름이 콘수이고 달의 신이라는 건 처음 알았네요.@_@

  9.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windyhill73.tistory.com BlogIcon 바람 언덕 2019.09.25 10:18 신고

    오늘도 새로운 내용, 잘 배우고 갑니다.

  10.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moon104308.tistory.com BlogIcon 문moon 2019.09.25 10:37 신고

    콘수는 숭배받는 신 이었군요.
    이름은 못들은것 같은데요..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1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invitetour.tistory.com BlogIcon 휴식같은 친구 2019.09.25 13:08 신고

    달에 신콘 수 이야기군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12.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dldduxhrl.tistory.com BlogIcon 잉여토기 2019.09.25 16:36 신고

    보름달을 새 머리 같은 곳 위에 이고 있는 모습이 특이한 신 콘수네요.

  1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onion02.tistory.com BlogIcon 까칠양파 2019.09.25 17:41 신고

    우리나라도 그렇지만, 나라마다 신은 다 있는 거 같아요.
    이집트 달의 신 콘수... 새롭게 알고 갑니다.ㅎㅎ

  14.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perfume700.tistory.com BlogIcon 아이리스. 2019.09.25 20:15 신고

    달의 신도 있었네요..
    콘수가 왕의 태반을 상징하고
    생명을 주는 신이라니 숭배될 만 했겠어요..
    개코원숭이가 달의 신을 싫어했을거 같은데요..ㅎㅎ

  15.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19.09.26 06:50 신고

    이 그림은 어디서 많이 본 낮익은 그립이네요, 달의 신의 신비를 배우고 갑니다.

  16.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9.09.26 08:26 신고

    이 그림이 달의 신 이었군요... 처음 알았네요..
    어디선가 자주 보던 그림인듯 했었는데...ㅎㅎ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