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벨탑'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07.28 아파트, 그 편리함 뒤에 숨은 탐욕과 슬픔 (17)

 

한국 최초로 지어진 고층 돌 상자. 내 이름은 뭐였을까. 한국의 기관과 업체가 1957년에 지은 최초의 돌 상자는 서울시 성북구 종암동에 세운 '종암아파트'였다. 해방 이후 '한국 최초의 아파트'(논란은 있지만), 처음으로 '아파트먼트'라는 이름이 붙은 아파트, 대한민국 회사가 독자적인 기술로 처음 시공한 아파트, 그리고 최초로 수세식 변기를 설치한 아파트다. 그 당시 사기꾼, 협잡꾼인 대통령 이승만은 아파트 완공식에 참석해 아파트의 현대성과 수세식 화장실의 편리함을 선전하기도 했다. 이 돌 상자는 1993년 철거됐고, 그 자리에는 지금 '종암선경아파트'가 들어서 있다. <중략>

 

이제 서울에서 나는, 살고 있는 사람의 계급이 무엇인지 그 지위를 명확히 드러내 주는 상징이 됐다.

"당신이 사는 곳이 당신이 누구인지 말해 줍니다."

아파트 건설사 롯데캐슬의 광고 카피다. 그만큼 나도 이젠 명품으로 불리는 시대가 됐다. '래미안', '푸르지오', '자이', '힐스테이트', 'e-편한세상', '아이파트', '롯데캐슬', '더샵' 등등 건설 회사 치고 브랜드 없는 회사가 없다. 최근 들어서는 '타워팰리스'라는 초호화 초고층 '닫힌 공간'이 생겨나기도 했다.

 

▲초호화 초고층 닫힌 공간 '타워팰리스'. 사진>머니투데이 

 

그런데 그런 명품은 얼마나 튼튼할까. 현재 짓고 있는 100층이 넘는 제2롯데월드를 보자. 들레에 있는 석촌호수 물이 사라지고 있고 '싱크홀' 같은 구덩이가 나타나고 있다. 싱크홀은 땅속의 지하수가 사라지는 순간 땅속 공간이 압력을 버텨 내지 못해 일어나는 현상이다. 롯데월드는 지하수 유출이 공사 과정에서 발생됐다는 의혹을 사 왔다. 주차장으로 사용하기 위해 지하 6층까지 파는 과정에서 지하수가 유출됐다는 것이다. 더불어 지하수가 빠져나간 자리를 바로 옆에 있는 석촌호수 물이 흘러 들어와 채우고 있다는 의혹도 나왔다. 실제로 석촌호수는 제2롯데월드 공사 이후 15만 톤의 물이 사라졌다. <중략>

 

내 수명도 마찬가지다. 겨우 20~30년, 기껏해야 40년이다. 1980년대에 세워진 아파트는 이제 하나둘씩 무너뜨리고 새로 지어야 한다. 앞으로는 늘 공사하는 소음이 들린다는 말이다. 재건축이 일상화되고 있는 것이다. 요즘 도시에서는 하루도 빠짐없이 공사 중이다. 결론을 말하자면 대단지 아파트는 서울을 오래 지속될 수 없는 하루살이 도시로 만들어 내고 있다. <중략>

 

인간들아, 그렇게 높은 돌 상자 집을 만들어 한번 꼭대기 층까지 걸어 다녀 봐라. 아니 전기가 없으면 물도 안 나올텐데 화장실 똥은 어떻게 하지? 인간들은 그런 것도 생각 못 하나? 참 알 수 없는 동물이다. 나는 아파트다. 곧 사라질 아파트다. -《작은책》8월호 '우리의 일상을 지배하는 것들|아파트' 중에서-

 


 

 

파편화된 현대인에게 적합한 아파트가 생겨난 것일까? 아파트에 맞춰 현대인들은 끝없이 비밀스런 공간으로 숨어 들어가는 것일까? 이리도 궁합이 잘 맞는 생물과 무생물의 짝도 드물 것이다. 어쨌든 아파트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주거공간이 됐고, 이웃사촌도 아랫집 윗집 사이에 울타리도 옛말이 되었다. 디지털 시대 아날로그를 추억하듯, 아파트라는 욕망과 슬픔이 커질수록 아파트가 세워지기 전 먼 옛날의 향수에 가슴이 저미어 올지도 모른다.

 

산을 깎아내리고 있는 중장비 기계들의 소음이 연달아 들려왔다. 흙더미 사이에서 먼지가 피어오르고 채 자라지 못한 나무들이 기우뚱거리며 스러졌다. 산은 이미 형체를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무너져 있었다. 이제 정말 누구도 그 자리에 산이 있었다는 것을 기억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그리고 산 속에서 정연한 질서를 유지하며 살아왔을 수없이 많은 초록의 생명체들도. 그러나 어쩌면 문득 아파트가 들어선 곳들마다 혹은 베란다와 마루 들 사이로 봄이면 초록색 비듬나물이나 엉겅퀴 같은 것들이 보도블록을 밀쳐내고 올라오는 나무의 뿌리처럼 솟아날지도 몰랐다. 그때 사람들은 사라져버린 민둥산과 그 앞의 밝은 집들과 그 모든 것들이 존재하고 있던 길고 오랜 기억에 관해 이야기할지도 몰랐다. -조경란의 소설 <망원경> 중에서-

 

수명이 다한 아파트는 헐릴 것이고 그 자리는 또 무엇인가로 대체될 것이다. 설마 아담한 정원이 있는 단독주택이 들어서지는 않을 것이다. 자본주의적 인간이라면 기존의 아파트보다 더 높은 바벨탑을 쌓아 올릴 것이다. 높이 더 높이, 인간은 신의 영역에 끊임없이 도전장을 내밀 것이다. 하지만 인간의 상상력이 만든 신이지만 인간은 결코 신을 넘어본 적이 없었다. 자연을 끊임없이 인간의 영역으로 흡수해 왔지만 인간은 결코 자연을 넘어설 수 없었다. 되레 인간은 신과 자연의 선물(?), 재앙을 속수무책으로 받아들일 수밖에 없었다. 탐욕과 슬픔은 정비례한다. 탐욕에 제동장치를 걸어두지 않으면 과거의 현대인들이 그랬듯이, 미래의 현대인들도 그러할 것이다.

Posted by 사용자 여강여호 트랙백 0 : 댓글 1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ceo2002.tistory.com BlogIcon 불탄 2014.07.28 13:21 신고

    가슴을 뜨끔하게 하는 잠언의 느낌으로 읽어봤습니다.

  2.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14.07.28 15:09 신고

    돌상자...?
    이름이 참 재미 있네요. 인간의 오만이 결국 닭장을 만들어 놓았습니다. 그것도 자연의 위력 앞에 장남감에 불과한....

  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sensechef.com BlogIcon SenseChef 2014.07.28 16:38 신고

    아파트의 수명이 생각보다는 짧네요 ! 이것은 건축물 자체의 수명보다도 변화와 새로움에 대한 사람들의 추구 심리 때문일 듯 합니다. 또한 탐욕의 끝은 없을 것 같습니다. 길가에 앉아 있는 노숙자가 수백억 자산가보다 오히려 행복할 수도 있다는 말의 의미를 곱씹어 봅니다. 일정선에서 만족하면 정말 행복한데 그렇게 되지 못하는 것이 현실일까요 ? 잘 보고 갑니다.

  4.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kimstreasure.tistory.com BlogIcon Zoom-in 2014.07.28 23:56

    탐욕과 슬픔은 ㅈ어비례한다는 말이 의미심장하게 들리네요.

  5.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www.smpark.kr BlogIcon 풀칠아비 2014.07.29 00:02

    '아파트보다 더 높은 바벨탑' 이 말씀에 끔찍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죽기 전에 아파트 탈출할 수 있을까요?
    계속 또 다른 아파트만을 찾아다닐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ㅠㅠ

  6.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bbs2014.tistory.com BlogIcon 뉴론7 2014.07.29 05:42 신고

    잘보고 감니다. 좋은하루되세염.

  7.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greenhrp.tistory.com BlogIcon 제철찾아삼만리 2014.07.29 08:42 신고

    지금도 재앙으로 자연은 우리에게 돌아오고 있는데..앞으로가 더 큰일입니다.
    그 경고를..알아듣고 있지 못하니 말입니다...

  8.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bonlivre.tistory.com BlogIcon 봉리브르 2014.07.29 09:09 신고

    아파트를 우리나라처럼 좋아하는 나라기 있을까 싶습니다.

    탐욕과 슬픔은 정비례한다는 말씀이 가슴을 찌릅니다.
    오늘도 덜 욕심 부리고 사는 하루를 만들어봐야겠습니다.

  9.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mountain.tistory.com BlogIcon 伏久者 2014.07.29 09:52 신고

    저도 롯데월드의 신축건물을 보면서 가장 커다란 걱정이 '싱크홀'이랍니다.

    주변에 지하철로 출퇴근하는 사람들이 지하철과 함께 사고가 날까봐 노심초사 전전긍긍합니다.

    성남비행장의 활주로까지 바꾸는 짓이 과연 옳은일일까? MB정권의 개인사리사욕이 빗어낸 인재로 이어질까...

    걱정과 분노가 늘상 뇌리에서 떠나지를 않는군요.

  10.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doitnow61.tistory.com BlogIcon 늙은도령 2014.07.29 14:56 신고

    우리나라의 경제성장이 아파트로 대변되는데, 이제 이것들이 제자리를 찾으면 나라가 망한다고 생각하는 것이 저들입니다.
    걱정이에요.

  1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2losaria.tistory.com BlogIcon 굄돌* 2014.07.29 16:38 신고

    비록 지금은 돌상자에서 살고 있지만
    언젠가는 시골에서 살 거라는 희망을 갖고 있지요.
    아마 멀지 않은 날에...
    사람답게 살기 위해서요.

  12. addr | edit/del | reply ㅇㅇㅇ 2014.10.07 22:06

    아파트에서 사는건 사람답지 않은거고 시골에서 살면 사람다운건가 ㅋㅋ 시골에서 살아본 적도 없는 도시촌분들이 한심한 소리 하시네. 물건 하나 사려고 몇십분을 차 타고 나가야 하고, 택배 시켜도 도시보다 2,3일은 늦게 오고, 아파서 병원을 가려해도 눈 많이 와서 못 가고.. 살아가는데 필요한 모든 편의시설들이 옆에 착착 구비된 아파트에서 사시는 분들, 웃기지도 않는 시골 낭만 타령 그만 하시고 감사하게 생각하며 사시기 바랍니다. 뭔 되도 않는 시골 낭만인지 한심스럽게 ㅋㅋ 아파트라는 주거형태 자체가 나쁜게 아닙니다. 얼마나 편리하고 좋습니까. 아파트가 잘못 된 것이 아니라, 주택을 살 곳이 아닌 투기의 목적으로 바라보는 사람들의 시선이 잘못 된 것입니다. 그래서 제 수명 다 채우지도 못하고 헐리는 것이고요. 죄 없는 아파트 그만 욕하시고 사람들의 욕심을 욕하십시오.

  13. addr | edit/del | reply 세화주 2014.11.24 16:01

    아파트는 전 세계 대한민국의 시장을 따라 올 수 없을 만큼, 대한 민국의 자랑거리이기도 합니다. 한 예로 개발도상국에서 아파트 문화를 수입해갈 정도이니깐요. 그리고, 과연 이 좁은 땅덩어리에서 클리브랜드와 같은 계획도시를 원하셨나요? 저도 도시를 공부하는 입장에서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면서 한적한 마을을 볼 때면, 이런 곳에서 한 번쯤 살고 싶다 혹은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도시의 매력에 빠진적도 있지만, 그것은 아파트의 문제가 아닌 개발방식의 문제로 보는게 맞는 것 같습니다. 물론, 최근의 제2 롯데월드를 보면, 이게 사람의 욕심의 끝판왕이구나 혹은 과연 끝판왕일까? 라는 의구심도 들지만, 어떻게 보면 서울은 일본의 동경, 미국의 뉴욕, 멘하탄과 같은 도시이기 때문에 가능한 것은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아파트가 잘못이 아니라, 도시의 역사를 고려하지 않은 무분별한 개발방식을 지적하는 것이 옳은 것 같습니다.

  14. addr | edit/del | reply 웃긴다 2014.11.25 02:00


    생각은 자유인데....

    당신이 타워팰리스 사진을 떡하니 올려 놓고 이러니 저러니 할 자격은 누가 부여한건지 ㅋ

    아파트를 비판할꺼면 그냥 아파트 세태를 비판해라

    내가 타워팰리스 사는것도 아니고(내 능력으론 거기 못들어간다-_-) 거기 사는 사람들을 옹호할 것도 아니지만

    공개된 글이랍시고 남의 주거공간 사진을 마음대로 갖다 쓰는 당신도 참 넓은 것 같다 좀 좁히고 살면 좋을텐데....

    타워팰리스를 좋게도 나쁘게도 생각하지 않지만 걍 비싼 아파트일 뿐 별 관심 없다...

    참 남의 주거공간에 대해 관심이 많으시구만 ㅋㅋ

  15. addr | edit/del | reply 공자 2014.11.25 11:30

    그래서...
    어쩌라고??
    많은 사람들이 한정된 공간에서 살기 원하는 것을 어떻게 대체할 다른 묘안이라도 있는가?
    대안 없이 원론적인 말만 하는 것은 짜증만 불어 올 뿐이다.

  16. addr | edit/del | reply 123214 2014.11.25 11:52

    먼 개소리야

  1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문과출신 극혐 2015.09.10 02:06

    이래서 문과는 안된다니까 문명이 발전하는데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게 끊임없는 탐욕이다 지금 당신이 쓰고있는 인터넷도 군사기술의 산물이란걸 아실랑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