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강여호의 책이 있는 풍경

내가 이리도 속 좁은 놈인 줄을 오늘에야 알았다. 조간신문을 받자마자 폐휴지함에 처박아 버렸다. 여태 TV도 켜보지 않았다. 인터넷은 내 블로그와 내 이웃 블로그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다음뷰 창 두 개만 열어 놓았다. 밤새 어느 때보다 즐겁게 일했다. 그래야만 될 것 같았다. 콧노래라도 흥얼거려야지 안 그러면 홧병이라도 생길 것 같아서였다. 축제(?)의 순간을 즐기지 못하는 나란 놈은 겉으로는 대범한 척 하지만 속에는 좁쌀영감이 고집스런 표정으로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지도 모르겠다. 

 

나는 소위 IMF 세대다. 더 거슬러 올라가면 전교조 세대이기도 하다. 학창 시절에는 역사를 배우고 정의를 배웠지만 정작 사회에 내딛는 첫걸음은 그야말로 가시밭길의 연속이었다. 새천년의 설레임은 강 건너 어렴풋이 보이는 난장에 불과했다. 그래서일까. 지금의 30대 후반에서 40대 초반은 젊은 시절의 치열함을 다양한 형태로 보상받고 있는 386 세대보다 더 진보적일 수밖에 없다. 누구는 당신만의 생각이라고 폄하할지도 모르겠지만.

 

IMF 세대의 고통이 만성화되고 고질화된 일상으로 받아들이고 사는 세대가 바로 지금의 20대이지 싶다. 청년실업을 일상언어로 받아들이고 사는 세대, 죽기살기로 살지만 기성세대로부터는 늘 철없은 아이들로 치부당하는 세대, 기성세대가 견고하게 구축해 놓은 반역의 시대를 살면서도 늘 그 책임을 추궁당하는 세대, 방황이 방탕으로 폄하당하는 세대. 그래서 IMF 세대가 보는 20대는 늘 안쓰럽고 짠하다. 여전히 저조하다고는 하지만 18대 대선에서 보여준 20대 투표율 65%는 이전 선거에 비하면 분명 의미있는 변화일 것이다. 문제는 부모 세대인 50대가 이들의 꿈과 희망을 처절하게 짓밟고 말았다는 것이다. 자식 세대의 꿈보다는 자신들의 안정을 선택한 선거 결과, 속 좁은 나로서는 가히 충격적이었다. 이를 두고 어느 이웃 블로거는 '젊은 노인들의 반란'이라고 규정했던데 이보다 더 적절한 표현은 없지싶다. 이 땅을 살아가는 청년 세대가 오늘처럼 짠하게 느껴졌던 날이 있었을까.

 

어쨌든 선거의 계절은 끝났다. 아무리 속좁은 나지만 이 환경을 살아가야 하고 또 나름의 적응력을 보여줘야 한다. 다음 다음 대통령 선거 때는 나도 50대가 된다. TV를 켠다. 유재석이 등장하는 예능 프로그램에 채널을 고정시키고 심란한 마음을 달래본다. 그러면서 한가지 다짐을 해본다. 다음 다음 대선에서 나는 '젊은 노인'이 아닌 '늙은 청년'이 되겠다고. 속좁은 놈의 푸념으로 시간은 더디더디. 유재석보다 더 유쾌한 개그맨은 없을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omment +39

  • 이전 댓글 더보기
  •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내년도 예산안을 심의하면서 만 0~5살 아이를 어린이집에 보내는 경우에는 월 22만원의 무상보육비를 어린이집을 통해 지원하고, 어린이집에 보내지 않고 부모가 직접 양육하는 경우에 월 20만원..

  • 이번 대선을 보고 납득할 수 없는 결과에 참 많이 실망했습니다.
    20대의 투표율이 50,60대보다 낮은 것을 보고도 실망했네요.ㅜ,ㅜ
    대선날은 여러모로 우울했던 날이네요.


  • 저와 비슷한 경험을 하셨네요^^
    그래서 요즘은 대선 관련된 저의 이야기를 나누고 있어요
    혼자 골몰하는 것보다 글을 쓰고 나누면서 조금은 나아지는 느낌을 받았답니다 .
    헤어나오질 못할 줄 알았는데
    또 이렇게 사는 것을 보면,,,,,,


    여강여호님 메리 크리스마스입니다. ^^ 행복하세요
    한동안 정신 못차리다 이제 추스려 봅니다 ㅋ

  • 계사년 새해가 밝았네요.
    지난 한 해 동안 고마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행복한 한 해 보내세요.

  • 그건 매우 흥미 스마일은 내가 읽기를 사랑하고 항상 이런 정보를 정보를 검색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내가 찾고 있었던 일입니다. 이 위대한 문서를 공유 주셔서 감사합니다

  • 그런데 적용을 완료 후에 상위 메뉴의 하위메뉴가 나타나지가 않아서
    이렇게 문의를 드립니다. 왜 그런걸까요

  • 당신은 블로그의 고객 서비스에 게시 할 수 있습니다. 당신은 엄청난를 광고 수 있습니다. 블로그 조언은 독자를 확장 할 수 있습니다.

  • 당신은 블로그에 참여자에 대해 쓸 수 있습니다. 당신은 정확 꼬리표하는데. 블로그의 결정은 팬을 극대화합니다.

  • 2013.01.16 04:55

    비밀댓글입니다

  • 잘 계시죠
    오늘도 눈이 내리네요
    이 겨울 들어 유난히 눈이 많은 듯 합니다
    늘 건강하시고요^^

  • 잘 보고갑니다.
    행복한 날 되세요

  • 좋은글 너무 잘 보고 갑니다~
    즐건 하루 되시길 바래요~

  • 좋은 글 너무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blog.daum.net/64226422 BlogIcon kim 2013.02.14 18:55 신고

    속상하시죠 ㅎ
    전과 달리 요즘은 전교조도
    그 기치조차 약간을 빛 발랬어요.
    좋은 글에 마음도 조금은 아련해하고 갑니다
    힘내시어요
    여강여호님 ~~~~ 힘 ^&^

  • 앗, 근거없는 이야기였나요?
    저도 신드바드의 모험을 보고 그것이 사실인 줄 알았어요?
    눈 가리고 아웅하는 정치인들도...

  • 당신은 확실히 사람들이 듣고해야 할 말이있는 사람입니다.훌륭한 일을 계속.

  • 당신은 당신의 생각을 탐구하고 공유하는 매우 고무적인 방법이 있습니다. 그것은 요즘 복사 정보를 붙여 넣거나 다시 데 사이트와 블로그의 많은 매우 드문 일이다. 그러나 여기, 의심의 여지가, 정보는 원본과 잘 구조. 그것을 유지. !

  • 매우 유용한 자원이 많은 좋은 게시 할 수 있습니다. 이런 멋진 팁을 공유 sharing.Nice 감사를위한 감사합니다, 정말 도움이

  • 나는 의심 할 여지없이 당신이 말한 것을 이해합니다. 사실, 당신의 다른 기사를 통해 탐색 그리고 당신이 확실히 맞다 생각합니다. 이 사이트를 축하합니다.

  • 서장훈과 연인사이는 미스터리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