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강여호의 책이 있는 풍경 :: 돌이라고 막대하지 마라!

돌이라고 막대하지 마라!

2010.08.24 16:27 from
여자의 변신은 무죄라더니....돌도 예외는 아니나보다. 언젠가 무료해서 화분 장식용으로 쓰려고 준비해 두었던 자갈에 철사와 조화 및 소품을 이용해 소박한 장식을 하고 있었는데 때마침 방문한 손님이 팔 수 없겠냐고 해서 지금은 돌잔치 장식용으로 만들고 있다네요.

처음부터 계획된 작품이 아니라서 장비라곤 펜치와 손뿐이네요. 펜치를 이용해 철사를 유선형으로 감아주는 작업이 쉬워보이지는 않습니다.

연성이 좋은 철사인지 마치 기계로 만든 것처럼 정교해 보입니다. 사실 처음엔 이런 모양의 철사가 기성품으로 나오는 줄 알았거든요.

비록 조화지만 돌위에 잔디도 심고 꽃도 피우고 무당벌레도 붙여놓으니 자연의 향기가 물씬 풍기네요. 돌에 붙은 이끼 위에 핀 꽃 한송이가 무당벌레를 유혹하나 봅니다.

세상에 쓸모없이 사라지는 건 없나봅니다. 이렇게 해서 돌잔치 장식용으로 납품한다고 하네요. 언제 한 번 돌잔치에 가서 어떻게 장식되는지 보고 싶네요.

새벽에 내린 비가 가을 내음을 싣고 왔으면 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2동 | 꽃다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여강여호 트랙백 0 : 댓글 11

티스토리 툴바